사람들
  이사람
인터뷰
새얼굴
탐방
 
 
 
Home > 사람들 > 이사람
의정부고 출신 김영광씨, 자생 동식물 세밀화 공모전에서 최우수상 수상
 
[이사람]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6-10-14 08:40:44
제11회 자생 동식물 세밀화 수상

 

국립생물자원관(관장 백운석)은 '제11회 자생 동.식물 세밀화 공모전' 결과 의정부고등학교 출신이며 서울과학기술대학교 금속공예과에 재학 중인 김영광(24)씨가 출품작 ‘늦반딧불이’로 성인부 학술묘사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지난 10월 12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아름다운 우리나라 자생생물을 그리다'라는 주제로 일반분야와 학술묘사분야로 나눠 지난 4월 14일부터 8월 25일까지 열렸으며, 역대 최다인 총 784점의 작품이 접수됐다.

수상작은 11월 30일까지 인천시 서구 국립생물자원관 전시관에서 볼 수 있으며, 국립생물자원관 홈페이지에도 공개한다.

이번에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씨는 “ 지난 여름 가족들과 포천 고모리 저수지 산책을 하던 중 우연히 아버지가 ‘늦반딧불이’를 발견하고 정밀 분석과 관찰을 통해 학술 분야에서 최우수상을 받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자신의 전공과는 분야는 다르지만 생물과 자연을 관찰하여 전공분야에 접목시키는 작업을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씨는 의정부 고등학교를 다니던 중 2학년때부터 미술을 배우며 그림을 접하게 되었으며 서울과학기술대학교 미술조형대학 전체 수석으로 입학한 인재다.

아울러 이번 공모전을 주관한 백운석 국립생물자원관장은 “우리나라 자생 생물의 모습이 담긴 아름다운 세밀화를 통해 자연의 경이로움과 따뜻한 감성을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기북부포커스 ( uyfocus@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