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이사람
인터뷰
새얼굴
탐방
 
 
 
Home > 사람들 > 인터뷰
경기북부지역언론사협회, 경전철 파산신청 관련 박종철 의정부시의회 의장 인터뷰 실시
 
[인터뷰]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7-03-15 04:03:55
“경전철은 의정부시민의 발이자 꼭 필요한 청정교통수단”

 

“반드시 정상화 시키는데 의회 차원의 총력을 다할 터”

경기북부지역언론사협회(경기뉴스통신, 경기북뉴스, 경기북부종합뉴스, 경기북부탑뉴스, 경기북부포커스, 뉴스미디어, 의정부신문, 가나다순)는 의정부경전철(주)가 서울중앙지법에 파산신청 이후 의정부시민의 초미의 관심사가 되고있는 ‘경전철 파산신청 관련’ 인터뷰를 박종철 의정부시 의장과 지난 3월 9일 진행하였다.

박종철 의장은 “경전철은 의정부시민의 발”로 표현하고 ‘경전철 정상화’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내며 “의회 차원의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인터뷰에는 안종관 도시.건설 전문위원과 임우영 의회홍보팀장이 함께 참석했다

▶경전철의 파산 신청과 관련, 앞으로 의회의 대응 방향을 알려달라

의정부시의회는 이번 제265회 임시회에서 의정부경전철 민간투자시설사업 조사특별위원회를 구성하여 활동할 계획입니다.

4월부터 5월까지 2개월간 조사특위에서 활동하면서 의정부 장암동 7호선 차량기지,

의정부경전철 민간투자시설사업 전반을 비롯한 사업진행 절차의 적법성 등 다양한 사항들에 대해서 조사할 계획입니다.

의정부경전철 파산과 관련해 시민단체 등으로부터 시민들이 참여하는 대책기구 설립 요구가 있는데, 시의회에 참여의사 전달이나 접촉 등이 있었는지? 요청이 생긴다면 어떤 입장인지?

아직 시민단체로부터 시의회에 참여의사에 대해 전달받은 것은 없습니다. 그러나 시민들이 참여하는 대책기구가 중요할 수도 있지만, 현재는 여러 가지 법률적 판단이라든가 기술적 검토 등 전문가들의 의견이 필요한 시점 이라고 생각합니다.

앞으로 조사특위 활동을 하면서 다양한 자문위원을 구성할 계획이며 대응방안에 대하여 의견을 수렴하겠습니다.

의정부경전철이 개통 초기 잦은 고장으로 시민들에게 불신이 쌓였다 이같은 불신이 경전철 파산에 어떤 영향을 줬다고 생각 하는지?

경전철 개통 초기 여러 원인으로 인하여 잦은 고장이 있었습니다. 다행스럽게 현재는 시스템 안정화가 이루어져 경전철의 고장횟수가 초기보다 많이 줄었습니다

초기의 고장등이 파산에 직접적인 원인은 아니어도, 시민들에게 불안감을 주어 탑승기피의 부분적 원인은 있었다고 생각됩니다

의정부시의회 차원의 조사특위가 준비중에 있는데 어떤점을 중점 사항으로 생각하는지?

조사특위는 7호선 장암동 차량기지 설치에 따른 서울시의 「사회적 기회비용」 보상과정의 적절성 유무, 경전철 사업의 적정성 및 타당성 유무 ◎경전철 사업의 인.허가를 비롯한 사업진행 절차의 적법성, 경전철 이용수요 및 총사업비의 타당성여부 재검증, 의정부 경전철 경영악화의 원인, 의정부 경전철 파산신청과 관련한 향후대응방안 모색, 그 밖에 조사특별위원회에서 필요하다고 인정 하는 사항에 대해 조사할 예정입니다.

의정부경전철 파산 신청이 알려진 이후 운행정지 등 의정부시민들의 불안감의 목소리가 커지자 의정부시에서는 시의 입장과 대응 방향에 대해 설명에 적극나서고 있다 의정부시 의회도 입장을 같이하는지?

기본적으로 우리 시의회도 파산 절차가 진행된다 하더라도 시민의 발인 경전철이 절대 멈추는 일이 생기면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이 기본적 원칙을 전제로 하여 우리 시의회는 조사특위 활동을 통해 경전철 사업에 대해 철저한 조사를 실시하겠습니다.

박 융기자 ( kyhean@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