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문화,스포츠
연천군, 2017 제7회 연천DMZ국제음악제 내달 개최
 
[문화,스포츠]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7-06-19 05:54:16
6월 22일부터 30일까지 연천수레울아트홀 및 허브빌리지 등 연천군 일원에서


연천DMZ국제음악제는 올해 7주년을 맞이하여 7주년 기념음악회(롯데콘서트홀)를 시작으로 본 음악제인 오는 622일부터 30일까지 연천수레울아트홀 및 허브빌리지 등 연천군 일원에서 펼쳐진다.


특히 IMAGINE, 평화의 빛을 주제하여 평화의 길목인 DMZ에서 클래식으로 싹 틔운 지난 7년을 회고하며 평화의 빛을 품은 연천에서 통일을 그리는 7주년 기념음악회는 720() 코리안 심포니 오케스트라(지휘 막심 페도토브)와 첼리스트 문태국, 바리톤 고성현, 소프라노 등이 출연한 가운데 롯데콘서트홀에서 개최된다.

22일 연천수레울아트홀에서 펼쳐질 오프닝 콘서트에서는 2005년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한국인 최초로 심사위원에 위촉된 피아니스트 강충모와 프라임 필 하모닉 오케스트라(지휘 장윤성), 세계적인 아티스트 니클라스 에핑거의 협연으로 화려한 연주가 펼쳐진다.

23일 연천수레울아트홀에서 드라마 밀회에 출연한 피아니스트 박종훈과 치하루 아이자와의 쿠키엔티 콘서트가 열리며 24일 국내외에서 명성을 얻고 있는 연주자들의 아티스트 콘서트, 25일 위너스 콘서트와 26일에는 미래가 주목되는 젊은 음악도들의 영 아티스트 콘서트가 열린다.

27일은 7.27정전협정일을 기념하여 남북 경계선 중 가장 근접하게 위치한 태풍전망대에서 아시아, 미국, 유럽 등 다국적 아티스트들이 통일 염원의 선율을 연주하는 통일염원콘서트가 진행된다.

28일 라이징스타 콘서트를 비롯하여 전곡읍문화체육센터에서 진행되는 IMAGINE, 평화콘서트는 연천군민의 문화 향유 및 저변 확대를 위해 대중적인 요소를 동반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프라임 필 하모닉 오케스트라(지휘 장윤성)와 저명 아티스트의 협연과 국악인 남상일, 컨템포디보(성악 앙상블), 뮤지컬 배우 김소현, 손준호의 갈라 등이 펼쳐지는 공연으로 꾸며진다.

마지막 날인 29일에는 독주경연 및 협연 오디션과 클로징 콘서트로 평화와 화합을 염원하며 그 대단원의 여정을 마친다.

6월 중순부터 청량리역을 시작으로 서울역, 연천역에서 진행되는 DMZ릴레이 콘서트는 코레일 심포니 오케스트라(지휘 지수한)와 다양한 협연자 및 앙상블이 참여하여 철도이용객과 시민들에게 평화의 선율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음악제 기간 연천 허브빌리지에서는 개인레슨, 마스터클래스, 연주회, 경연 등 수준 높은 클래식 음악교육이 이뤄지는 '뮤직아카데미'가 열린다.

평화의 길목, DMZ에서 클래식으로 싹 틔운 희망의 시간이 하나로 모이는 연천DMZ국제음악제는 분단된 한반도 현실을 직시하고 평화와 화합의 의미를 되새겨보는 계기가 될 것이다.

연천DMZ국제음악제 기간의 모든 공연은 무료 관람이며 단, 7주년 기념 음악회는 유료 관람이다.

 

박 융기자 ( kyhean@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