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라이프
경기도, 추석 연휴 특별수송대책 추진
 
[라이프]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7-09-14 11:11:51
9월 29일~10월 9일, 시외버스 23개 지역 54개 노선버스 73대 증차 127회 증회

 

경기도는 장장 열흘간의 연휴가 이어지는 추석을 맞아 오는 929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를 추석 연휴 특별 교통대책 기간으로 설정, 특별수송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추석은 연휴기간이(10) 다소 길어 귀성.귀경길이 분산 될 것으로 예상되나, 일부 구간에서 상습 지.정체 발생 가능성이 있어 버스업체 관계자, 각 시군, 경찰 등 기관과 유기적 협조체제를 유지하여 도민들의 편안하고 안전한 귀성이 될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도는 이에 따라 귀성객의 교통편의를 위해 연휴동안 시외버스 예비차 및 전세버스를 활용해 춘천, 목포, 대구, 광주, 대전 등 전국 23개 지역 54개 노선에 버스 73대를 증차하고, 운행회수는 127회 증회하여 운행할 계획이다.

시내버스는 공원묘지.납골당 등을 임시 운행할 수 있도록 하고, 터미널.지하철역 등에 연계된 귀성객 수송수요에 따라 예비차를 활용해 운행 횟수를 탄력적으로 조정할 방침이다.

이 밖에도 귀성객의 안전한 수송과 운송질서 확립을 위해 시군, 버스사업조합, 버스터미널 등과 연계해 사전 및 연휴기간 중 운행차량 및 교통편의시설 점검, 운수종사자 교육, 터미널 질서유지, 버스노선 결행금지 및 막차 운행시간 준수 등 행정지도에도 주력하기로 했다.

특히 최근 사회적 이슈로 부각된 운수종사자 과로방지를 위해 업체들이 충분한 예비 종사자를 확보하도록 하고, 신체 이상자 승무금지, 장거리 운행(200km 또는 2시간 주행 기준) 후 휴식이행, 장거리 운행노선 도중 교대제 실시, .종점 승무원 휴게실 및 숙박시설 정비 상태 등을 중점적으로 지도.점검한다는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추석 연휴기간 중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한 귀성길이 될 수 있도록 시외버스 노선 확대 운행과 행정지도 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기북부포커스 ( uyfocus@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