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교육,환경,복지
양주시, 겨울철 취약계층 보호위한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교육,환경,복지]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8-01-09 10:27:09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오는 228일까지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위기가구 집중 발굴.지원 사업을 전개한다.

발굴 대상은 의료위기, 경제적 위기로 고독사 위험가능성이 높은 1인가구, 도움이 필요하지만 지원받지 못하고 있는 복지 소외계층, 학대.유기.가정폭력 등 긴급한 위기사유로 생계유지가 어려운 가구, 가족구성원의 질병.노령.장애 등으로 돌봄 부담이 과중한 가구, 겨울철 전기.가스.연탄 등 난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구 등이다.

시는 우리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여러분이 찾아주세요. 나의 작은 관심으로 모두가 행복한, 같이 잘사는 사회가 만들어집니다를 슬로건으로 동절기 종합대책 지원단을 구성하고 읍면동 주민센터, 행정복지센터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무한돌봄센터 등 지역 인적 안정망을 중심으로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집중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조사를 통해 발굴된 위기가구에는 긴급복지, 무한돌봄사업, 기초생활보장제도 등의 공적지원을 강화하고 방문 상담, 후원물품 지원 등 민간자원 연계를 우선 지원하며 돌봄 등 복합적인 문제를 가진 가구 등은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해 지속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겨울철은 지원을 받지 못하는 소외계층들에게 매우 어려운 시기라며 민과 관이 힘을 합쳐 한 사람이라도 누락되지 않도록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주위에 어렵고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보면 양주시무한돌봄센터(031-8082-5752)나 읍면동 주민센터로 연락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경기북부포커스 ( uyfocus@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