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이사람
인터뷰
새얼굴
탐방
 
 
 
Home > 사람들 > 이사람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에 최승재 현 회장 당선
 
[이사람]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8-04-02 05:00:06
초대 이어 연임 성공, 2021년까지 연합회 이끌게 돼, 최승재 회장 “소상공인들 제 목소리 내는데 앞장 설 것”


소상공인연합회는 지난 3305차 정기총회를 열고 현 최승재 회장을 제2대 회장으로 선출했다.


최승재 회장은 30일 서울 동작구 소재 소상공인연합회 지하 대강당에서 열린 5차 소상공인연합회 정기총회에서 유권자 52, 전체 유효 투표수 48표 중 40표를 얻어 8표를 얻은 한국귀금속가공업협동조합연합회 이봉승 회장을 누르고 당선됐다.

최 회장은 지난 20152월 초대 소상공인연합회 회장으로 당선된데 이어 이날 연임에 성공, 법정 경제 단체인 소상공인연합회를 2021년까지 3년간 더 이끌게 됐다.


최 회장은 이날 밝힌 당선소감에서 지지를 보내준 회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700만 소상공인들이 소상공인연합회를 진정한 대변자로 여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 회장은 내부의 단결을 도모하고, 이를 바탕으로 소상공인들이 우리 경제의 토대를 든든히 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해나가 우리 사회의 긍정적 변화를 이끄는 주역으로 바로 설 수 있도록 정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 회장은 또한, “소상공인이 우리 사회의 중심세력으로 제 목소리를 내고 이것이 정책에 반영되는 소상공인 친화형 정책 환경조성을 위해 앞장서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이를 위해 업종과 지역별로 뿌리내린 전국의 소상공인연합회 조직을 강화하여 소상공인연합회를 진정한 소상공인 정책 허브로 자리매김 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최승재 회장은 우리나라 소상공인 운동의 산증인으로, ‘소상공인 지원 및 보호에 관한 법률을 이끌어 내고 이후 소상공인연합회 창립의 주역으로 20152월 소상공인연합회 초대 회장에 당선된 바 있다.

신용카드 수수료 인하, 온라인 공정화, 유통산업발전법 개정, 전안법 개정 등은 물론, 최근 유진기업의 산업용재 시장 진출 저지, 신용카드 결제 시 통신요금 절반 인하 등에 이르기까지 한발 앞선 문제제기로 소상공인 이슈를 전면화한 인물로, 소상공인들의 신망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2018-04-02 05:00:06 수정 경기북부포커스 ( uyfocus@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