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정치,행정,의회
의정부시 신곡동 ‘경기도청 북부청사 별관’ 4월 12일 개청
 
[정치,행정,의회]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8-04-12 09:00:17
12개과 2청사.별관 입주


전국 지자체 최초로 건물전체를 스마트 오피스로 구축한 경기도청 북부청사 별관412일 공식적으로 문을 연다.


북부청사 별관증축은 경기북부 발전을 위한 남경필 도지사의 약속 중 하나로, 경기북부 지역경제 활성화와 문화부흥을 통해 경기북부가 새로운 경기천년의 중심지가 되도록 행정력을 키우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행사에는 김진흥 행정2부지사,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경기북부도의원협의회, 북부지역 시장.군수 및 의장단, 유관기관 관계자, 지역 도민 등 200여명이 참석해 성공적인 준공을 축하한다.

북부청사 별관은 북부청사 본관 서편(민원 2.3주차장)에서 지난 201612월 첫 삽을 뜬 이래, 지하 1, 지상 5, 연면적 7,114.36규모로 지어졌다.

사업비는 196억원이 투입됐다.

북부청사 별관은 미래 행정 수요와 사무환경 변화에 유영하게 대응할 수 있는 스마트 오피스로 구축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지자체 차원에서 건물전체를 스마트 오피스로 만든 것은 이번이 최초 사례다.

기존의 천편일률적인 사무공간에서 벗어나 칸막이를 제거한 개방형 공간을 구성해 부서 간 소통.협업 강화도 꾀했다.

, 클라우드 시스템 등 첨단 ICT 기술을 도입해 공간의 제약 없이 근무할 수 있다.

업무효율을 높일 수 있는 스마트워크센터집중업무공간과 함께 직원복지 향상을 위한 휴게실을 각 층에 설치했다.

도민들이 찾아와 휴식을 취할 수 있는 북카페카페를 접근성이 좋은 1~2층에 만들었다.

경기북부가 접경지임을 감안, 비상상황 발생 시 도민들의 안전을 신속히 책임질 수 있도록 지하에는 대피시설을 겸한 비상상황실을 구축했다.

이 밖에도 경기도 에너지비전 2030’에 발맞춰 건물의 벽체를 에너지 효율이 높은 석재 마감으로 처리, ‘에너지 자립형 청사로 만들었다.

한편, ‘경기도청 북부청사는 지난 2000년 신축 시 207명이 근무했지만 별관 증축 시점인 2016년에는 약 3.5배가 늘어난 723명이 근무하고 있었다.

이에 따라 일부 부서는 청사내부가 아닌 외부 사무실을 임차해 근무해야만 했고, 관할 도민 수 역시 2000년 당시 220만 여명에서 현재 340만 여명으로 증가해 행정.민원 수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서도 증축의 필요성이 높았다.

무엇보다 이번 별관 증축으로 그간 외부 사무실을 임차해 사용했던 12개 부서들이 한 곳으로 입주함으로써, 분산됐던 행정력을 집중하게 돼 도민들에게 보다 효율적인 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도는 이와 함께 현재 시공이 한창인 경기도청 북부청사 광장 조성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 북부청사를 명실상부 경기북부를 대표하는 소통과 개방의 공간으로 만든다는 계획이다.

북부청사 광장 조성사업은 올해 7월말 준공 목표로, 완공 후에는 서울시청 광장의 약 2배에 달하는 24,802규모의 광장이 조성될 예정이다.   

이미숙기자 ( uifocus@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