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사회,경제
양주시, 고용복지+센터 개소
 
[사회,경제]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8-05-03 07:28:20
일자리, 복지, 서민금융 서비스를 한곳에서 해결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고용부, 행자부, 복지부, 여가부 등 관계부처와 함께 일자리.복지서비스를 한 곳에서 제공하는 양주 고용복지+센터(경기 양주시 부흥로 1533)의 개소식을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지난 52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영주 고용노동부장관, 이성호 양주시장, 정성호 국회의원 등이 참석해 양주고용복지+센터의 출발을 축하했다.

고용복지+센터는 국민들이 한 곳에서 다양한 고용.복지 서비스를 편리하게 받을 수 있도록 여러 기관이 한 공간에서 서비스를 제공하는 협업 모델로, 중앙-지방간 칸막이를 없애고 중앙과 지방, 공공과 민간 간 협업을 통해 수요자 중심의 서비스를 구현하는 사례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양주 고용복지+센터는 양주시에서 시청 부지 내에 건물을 신축해 제공하고 나머지 소요예산을 고용노동부에서 부담하는 등 중앙과 지방간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지역 주민들에게 충실한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의지를 상징하는 전국 최초의 사례로 알려졌다.

아울러 기존 의정부 고용복지+센터에서 처리하던 양주시의 일자리 지원, 실업급여 지급, 여성 출산, 육아지원금 등의 업무가 이관되었고 양주시 일자리센터와 복지지원팀, 새일센터, 신용회복위원회, 제대군인지원센터 등 여러 공공기관이 참여해 다양한 고용.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20183월말 기준으로 총 9,000여명의 수요자가 양주고용복지+센터를 방문 서비스를 이용하는 등 명실 공히 양주시 관내 고용.복지서비스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양주고용복지+센터 개소로 양주시민이나 양주시 소재 사업장들은 원거리를 이동할 필요 없이 양주시청 내 양주 고용복지+센터를 방문하면 고용.복지서비스를 원스톱으로 편리하게 이용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환영사에서 양주 고용복지+센터가 시민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전국 우수 롤 모델로 정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양주 고용복지+센터 내 입주기관과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북부포커스 ( uyfocus@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