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사회,경제
양주시, 지역맞춤형 일자리창출 사업 ‘특수용접(CO2,알곤) 기술자양성 과정’ 개강
 
[사회,경제]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8-06-07 09:32:38


양주시와 경기북부상공회의소(회장 최상곤)는 지난 64일 고용노동부의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사업인 특수용접(CO2,알곤) 기술자양성과정을 개강했다고 밝혔다.


고용노동부에서 주관하는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은 지역 고용문제 해결을 위해 자치단체가 자율성과 책무성을 가지고 지역 특성에 맞는 일자리를 창출하고 고용촉진과 직업능력개발을 목표로 운영한다.

이번 '특수용접(Co알곤등) 기술자양성 과정에는 양주시에 주소를 둔 미취업자 20명이 참여했으며 64일부터 88일까지 9주간 매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교육을 진행한다.

과정은 소양교육과 1:1 밀착형 특수용접 교육 등으로 운영, 체계적인 지식 습득과 자격증 취득을 지원하며, 과정 수료 후에는 채용기업체 방문 등을 통해 취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이 단순히 훈련으로만 그치는 것이 아니라, 중소기업의 특수용접 분야 인력난 해소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기북부포커스 ( uyfocus@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