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문화,스포츠
이재정 교육감, 꿈의학교 운영주체와 세 번째 소통 콘서트
 
[문화,스포츠]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8-07-06 04:16:24
북부청사 내 한옥 꿈의마을 정자에서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지난 75일 북부청사 내 한옥 꿈의마을 정자에서 꿈의학교 운영 주체들과 세 번째 소통 콘서트를 가졌다.


이번 소통 콘서트는 꿈의학교 현장의 다양한 의견을 경기 꿈의학교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경기 꿈의학교 운영 주체 30여 명이 참석했다.

이교육감은 이 자리에서 “4년 간 지자체와 협력하여 3천개의 꿈의학교를 만들고, 꿈의학교의 기반이 될 협동조합 모델을 도입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꿈의학교 운영 주체들은 꿈의 학교를 위한 공간의 필요성, 협동조합의 꿈의학교 신청자격 부여, 꿈의학교 행정절차의 간소화, 꿈의학교 운영 지원센터 신설, 외부강사 수당 증가 제안 등을 비롯하여, 꿈의학교 학생들이 만든 콘텐츠에 교육감이 직접 좋아요를 눌러달라는 부탁도 있었다.


특히, 여주 꿈의학교 운영자는 변방 지역에도 관심을 가져달라.”고 하자, 이 교육감은 신영복 교수의 변방을 찾아서를 인용해 변방이야말로 변화와 혁신에 유리하다.”면서 꿈의학교를 통해 변방의 기적을 만들어 달라고 당부했다.


끝으로 이교육감은 방탄소년단이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1위를 한 것은 본인들이 정말로 하고 싶은 것을 했기 때문이라면서, “우리 모두가 우리 아이들이 정말 하고 싶은 것을 스스로 할 수 있도록 함께 동기를 만들어 주자.”고 말했다.

한편, 수원 케이 팝(K-pop) 보컬 꿈의학교 이상곤 대표가 노랫말을 쓴 축가로 소통 콘서트의 의미를 더했다.

 

경기북부포커스 ( uyfocus@hanmail.ne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