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문화,스포츠
파주시, 장단콩웰빙마루 사업 공론화 통해 재추진
 
[문화,스포츠] twitter  facebook    ȮƮ
입력시간:  2018-07-09 13:37:10
7~8월 중 시민토론회 개최해 시민 공감형 사업으로 진행


파주시는 다양한 장류를 제조하고 체험할 수 있는 파주장단콩웰빙마루조성 사업에 대해 공론화를 진행하고 조속한 시일 내 재추진할 것이라고 79일 밝혔다.


장단콩웰빙마루사업은 장단콩이라는 파주의 대표 브랜드를 테마로 생산·가공·유통신.판매뿐 아니라 체험.관광.문화가 어우러진 6차 산업을 육성한다는 취지에서 지난 2015년부터 파주시 역점사업 중 하나로 추진되고 있다.

파주시는 오는 7~8월 중 시민토론회등 공론화 과정을 통해 시민의 의견을 반영한 사업계획으로 조정하고 빠른 시일 내 사업을 재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올해 하반기 중 시민 의견을 반영한 장단콩웰빙마루 사업계획으로 조정되면 행정절차 진행 후 2019년 상반기 중 사업을 재착공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파주시는 환경청으로부터 사업추진 부적절의견을 통보받은 이후 환경분야에 대한 협의가 최우선 과제라는 판단 하에 수리부엉이 서식() 보호를 위한 친환경적 사업 계획으로 축소 조정하는 안을 마련했고 지난 1~2월에는 한강유역환경청과, 3~6월에는 지역 내 환경단체와 각각 협의를 진행한 바 있다.

파주시는 해당 사업을 통해 최고의 품질인 장단콩 브랜드 가치 제고 농가 소득 구조 다양화로 농업 정책 활성화 장단콩 생산 농가, 장류 생산 업체 등 소득 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앞서 파주시는 지난 20162월 장단콩웰빙마루 사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지방출자출연법에 따라 출자기관 파주장단콩웰빙마루를 설립했다.

파주시는 도비와 시비, 민간투자금 등 총 210억 여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탄현면 법흥리 시유지(138)에 장단콩웰빙마루를 조성하고 있다.

파주시 관계자는 장단콩웰빙마루사업은 장단콩을 기반으로 한 교육.체험형 사업이 될 것이며 실질적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함은 물론 지역과 함께하는 공유적 사업으로의 새로운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시민 토론회 등 공론화 과정을 거쳐 시민 공감형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경기북부포커스 ( uyfocus@hanmail.net )